“엄마는 친절을 베풀면서 돈을 받지 말라고 하셨어요” 굶어 죽을뻔한 남자에게 우유를 나누어준 소녀는 훗날 감당할 수 없는 중병에 걸렸고 돈이 없던 초라한 자신에게 의사가 건낸 ‘한마디’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콘텐츠를 보기 전 쿠팡 쇼핑을 해보세요

버튼 누르고 계속 보기

5X 원치 않을 경우 뒤로가기를 눌러주세요

1880년 여름 미국에서 있었던 일입니다.

가가호호를 방문해서 이것저것을 파는 가난한 고학생 젊은이가 있었습니다.

그렇게 하루종일 방문판매를 다녔기 때문에 저녁 무렵에는 온몸이 지칠대로 지쳤고 배도 무척 고팠습니다.

"엄마는 친절을 베풀면서 돈을 받지 말라고 하셨어요" 굶어 죽을뻔한 남자에게 우유를 나누어준 소녀는 훗날 감당할 수 없는 중병에 걸렸고 돈이 없던 초라한 자신에게 의사가 건낸 '한마디'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하지만 주머니에는 10센트 동전 하나밖에 없었고 그것으로는 적당한 것을 사 먹을수도 없었습니다.

다음 집에 가서는 먹을 것을 좀 달라고 해야지 하면서 젊은이는 발걸음을 옮겼습니다.

"엄마는 친절을 베풀면서 돈을 받지 말라고 하셨어요" 굶어 죽을뻔한 남자에게 우유를 나누어준 소녀는 훗날 감당할 수 없는 중병에 걸렸고 돈이 없던 초라한 자신에게 의사가 건낸 '한마디'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엄마는 친절을 베풀면서 돈을 받지 말라고 하셨어요" 굶어 죽을뻔한 남자에게 우유를 나누어준 소녀는 훗날 감당할 수 없는 중병에 걸렸고 돈이 없던 초라한 자신에게 의사가 건낸 '한마디'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엄마는 친절을 베풀면서 돈을 받지 말라고 하셨어요" 굶어 죽을뻔한 남자에게 우유를 나누어준 소녀는 훗날 감당할 수 없는 중병에 걸렸고 돈이 없던 초라한 자신에게 의사가 건낸 '한마디'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어느 집 문을 두드리자 예쁜소녀가 나왔습니다.

젊은이는 부끄러워서 배고프다는 말을 못하고 물 한잔만 달라고 했습니다.

그러나 그 소녀는 이 사람이 배가 고프다는 사실을 알았고 그래서 큰 잔에 우유를 가득 채워서 가져왔습니다.

"엄마는 친절을 베풀면서 돈을 받지 말라고 하셨어요" 굶어 죽을뻔한 남자에게 우유를 나누어준 소녀는 훗날 감당할 수 없는 중병에 걸렸고 돈이 없던 초라한 자신에게 의사가 건낸 '한마디'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젊은이는 그 우유를 단숨에 마셨고
새로운 힘이 나는듯 했습니다.

“우유값으로 얼마를 주면 될까요?”

"엄마는 친절을 베풀면서 돈을 받지 말라고 하셨어요" 굶어 죽을뻔한 남자에게 우유를 나누어준 소녀는 훗날 감당할 수 없는 중병에 걸렸고 돈이 없던 초라한 자신에게 의사가 건낸 '한마디'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소녀는 “그럴 필요 없다”면서 이렇게 말했습니다.

“엄마는 친절을 베풀면서 돈을 받지 말라고 하셨어요.”

"엄마는 친절을 베풀면서 돈을 받지 말라고 하셨어요" 굶어 죽을뻔한 남자에게 우유를 나누어준 소녀는 훗날 감당할 수 없는 중병에 걸렸고 돈이 없던 초라한 자신에게 의사가 건낸 '한마디'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엄마는 친절을 베풀면서 돈을 받지 말라고 하셨어요" 굶어 죽을뻔한 남자에게 우유를 나누어준 소녀는 훗날 감당할 수 없는 중병에 걸렸고 돈이 없던 초라한 자신에게 의사가 건낸 '한마디'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엄마는 친절을 베풀면서 돈을 받지 말라고 하셨어요" 굶어 죽을뻔한 남자에게 우유를 나누어준 소녀는 훗날 감당할 수 없는 중병에 걸렸고 돈이 없던 초라한 자신에게 의사가 건낸 '한마디'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이 말에 큰 깨우침을 얻은 젊은이는 “진심으로 감사해요” 라고 외쳤습니다.

그동안 공부하면서 학비 마련이 너무 힘들어 모든것을 포기하려고 했던 젊은이는 우유 한컵으로 어려움을 헤쳐 나갈 수 있는 힘을 얻었습니다.

그로부터 십수년이 흘렸습니다.

우유를 내줬던 소녀가 병에 걸렸습니다.

"엄마는 친절을 베풀면서 돈을 받지 말라고 하셨어요" 굶어 죽을뻔한 남자에게 우유를 나누어준 소녀는 훗날 감당할 수 없는 중병에 걸렸고 돈이 없던 초라한 자신에게 의사가 건낸 '한마디'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그 도시의 병원에서는 감당할 수 없다는 중병이라는 진단이 나왔습니다.

그래서 큰 도시에서 전문의를 모셔와야 했습니다.

그 의사의 이름은 하워드 켈리 존스홉킨스 병원 설립자 (1858-1943), 소녀에게 우유 한잔을 얻어 마셨던 바로 그 젊은이였습니다.

"엄마는 친절을 베풀면서 돈을 받지 말라고 하셨어요" 굶어 죽을뻔한 남자에게 우유를 나누어준 소녀는 훗날 감당할 수 없는 중병에 걸렸고 돈이 없던 초라한 자신에게 의사가 건낸 '한마디'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엄마는 친절을 베풀면서 돈을 받지 말라고 하셨어요" 굶어 죽을뻔한 남자에게 우유를 나누어준 소녀는 훗날 감당할 수 없는 중병에 걸렸고 돈이 없던 초라한 자신에게 의사가 건낸 '한마디'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켈리 박사는 환자를 보고 단번에 자기에게 우유 한잔을 준 소녀라는 것을 눈치챘습니다.

그리고 모든 정성과 의술을 동원해 그녀를 치료하기 시작했습니다.

정성이 통했던 것인지 중병에도 불구하고 마침내 치료에 성공했습니다.

"엄마는 친절을 베풀면서 돈을 받지 말라고 하셨어요" 굶어 죽을뻔한 남자에게 우유를 나누어준 소녀는 훗날 감당할 수 없는 중병에 걸렸고 돈이 없던 초라한 자신에게 의사가 건낸 '한마디'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환자는 퇴원을 앞두고 치료비 청구서를 받았습니다

엄청나게 비용이 나올 것이라 걱정하며 청구서 봉투를 뜯었는데 거기에는 이렇게 써 있었습니다.

“한 잔의 우유로 치료비가 모두 지불 되었음.”

"엄마는 친절을 베풀면서 돈을 받지 말라고 하셨어요" 굶어 죽을뻔한 남자에게 우유를 나누어준 소녀는 훗날 감당할 수 없는 중병에 걸렸고 돈이 없던 초라한 자신에게 의사가 건낸 '한마디'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엄마는 친절을 베풀면서 돈을 받지 말라고 하셨어요" 굶어 죽을뻔한 남자에게 우유를 나누어준 소녀는 훗날 감당할 수 없는 중병에 걸렸고 돈이 없던 초라한 자신에게 의사가 건낸 '한마디'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엄마는 친절을 베풀면서 돈을 받지 말라고 하셨어요" 굶어 죽을뻔한 남자에게 우유를 나누어준 소녀는 훗날 감당할 수 없는 중병에 걸렸고 돈이 없던 초라한 자신에게 의사가 건낸 '한마디'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