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 죽어가는 아버지가 대체 뭐라고…” 자신에게 소홀하던 엄마를 원망하던 딸은 생일날 어머니가 준 봉투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콘텐츠를 보기 전 쿠팡 쇼핑을 해보세요

버튼 누르고 계속 보기

5X 원치 않을 경우 뒤로가기를 눌러주세요

내년이면 40이라는 나이를 바라보는 직장인이자
26살에 결혼하여 두 명의 아이를 가진 엄마이기도 합니다.
어려운 가정형편으로 전문대학을 졸업하자마자
일을 시작하여 지금까지 열심히 직장에
다니고 있습니다.

"다 죽어가는 아버지가 대체 뭐라고..." 자신에게 소홀하던 엄마를 원망하던 딸은 생일날 어머니가 준 봉투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편찮은 아빠를 돌보시는 엄마.
그런 엄마는 저희 아이들까지 봐주셔서 그나마
제가 직장 생활을 할 수 있었습니다.
10년 넘게 간병인 없이 자신의 삶을 포기하고
아빠를 돌보신 엄마의 새 신발 밑창은 항상 얼마 안 되어서
헌 신발의 밑창처럼 닳아 있었습니다.

"다 죽어가는 아버지가 대체 뭐라고..." 자신에게 소홀하던 엄마를 원망하던 딸은 생일날 어머니가 준 봉투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10년 넘은 긴 시간 동안 아빠의 입원과 퇴원을
반복하셨기 때문에 친정집은 늘 부족하고
물질적으로 힘들었습니다.
그러던 2017년 8월
그날도 아빠를 먼저 챙기시고 저희 아이들을
돌보러 오신 날입니다.
그런데 그날 아버지가 돌아가셨습니다.

"다 죽어가는 아버지가 대체 뭐라고..." 자신에게 소홀하던 엄마를 원망하던 딸은 생일날 어머니가 준 봉투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3일에 한 번씩 신장투석을 하셔야 했던 아빠가
병원에 오시지 않는다는 전화 한 통에 엄마는
둘째 아이를 업고 다급하게 집에 가셨는데
아빠는 벌써 돌아가신 후였습니다.
그리고 세월이 흘러 엄마는 여행도 다니시고
몸과 마음에 여유가 생기셨지만, 아버지의 빈자리는
늘 아쉬워하십니다.
그리고 지난 1월 28일 출근 준비하는 중
엄마에게 한 통의 문자가 왔습니다.

"다 죽어가는 아버지가 대체 뭐라고..." 자신에게 소홀하던 엄마를 원망하던 딸은 생일날 어머니가 준 봉투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그날은 제 생일이었습니다.
‘사랑하는 딸! 오늘 생일 축하한다.
신발장, 네 구두 안을 보렴.’
봉투 안에는 20만 원이 들어있었습니다.
순간 울컥 눈물이 나오면서 엄마에게 전화해서
엄마 용돈도 부족한데 왜 이렇게
많이 넣었냐고 물었습니다.

"다 죽어가는 아버지가 대체 뭐라고..." 자신에게 소홀하던 엄마를 원망하던 딸은 생일날 어머니가 준 봉투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아버지 살아계실 때 네가 고생이 많았다.
늘 엄마 옆에 있어서 미역국이나 끓여 주는 게 다였는데,
올해는 내 딸을 꼭 챙겨주고 싶었단다.
고마워 내 딸로 태어나줘서…”

"다 죽어가는 아버지가 대체 뭐라고..." 자신에게 소홀하던 엄마를 원망하던 딸은 생일날 어머니가 준 봉투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눈앞이 눈물에 가려 보이지 않았습니다.
저도 어머니가 계시지 않았다면 그 힘든 시간을
버틸 수 없었을 텐데, 어머니께 감사 인사 제대로
한 번 드린 적도 없었습니다.
아이들이 저에게 왜 우냐고 물었지만,
정말 감사하고 기뻐서 운다고 말하곤 출근했습니다.
그리고 엄마에게 문자를 보냅니다.

"다 죽어가는 아버지가 대체 뭐라고..." 자신에게 소홀하던 엄마를 원망하던 딸은 생일날 어머니가 준 봉투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당신의 나의 엄마가 되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이제는 건강하게 오래오래 저희 곁에 함께 있어 주세요.
당신을 진심으로 사랑합니다.’
주고 또 주어도 더 주지 못해 늘 안타까운 사람.
자식을 위해서라면 자기 손이 다 닳아 없어져도 마다치 않을 사람.
고향 집의 아랫목처럼 언제나 그립고 따뜻한 사람.

"다 죽어가는 아버지가 대체 뭐라고..." 자신에게 소홀하던 엄마를 원망하던 딸은 생일날 어머니가 준 봉투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듣기만 해도 먹먹해지는 이름, 그 이름은
‘엄마’입니다.
부모는 그대에게 삶을 주고도,
이제 그들의 삶까지 주려고 한다.

"다 죽어가는 아버지가 대체 뭐라고..." 자신에게 소홀하던 엄마를 원망하던 딸은 생일날 어머니가 준 봉투에 그만 오열하고 말았습니다.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