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을때 웃을수 있는 사람이 진짜 행복한 사람이래요” 3개월이라는 짧은 시간만 남기고 거짓말 처럼 사라진 커플, 이들이 대머리 부부가 된 ‘이유’는 많은 이들의 가슴을 울게 만들었습니다. 

콘텐츠를 보기 전 쿠팡 쇼핑을 해보세요

버튼 누르고 계속 보기

5X 원치 않을 경우 뒤로가기를 눌러주세요

경남 진주교대에 재학중이던 평범한 여대생이였던 ‘서영란’씨, 생활비를 벌기 위해 대형마트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다 9살 연상이었던 ‘정창원’씨를 만나 사랑에 빠지게 됩니다. 1남 2녀중 막내였던 서영란씨는 애교가 많고 사교성이 좋아 9살의 나이차이가 문제 되질 않았습니다.

"죽을때 웃을수 있는 사람이 진짜 행복한 사람이래요" 3개월이라는 짧은 시간만 남기고 거짓말 처럼 사라진 커플, 이들이 대머리 부부가 된 '이유'는 많은 이들의 가슴을 울게 만들었습니다. 

“항상 제가 먼저 뭐 같이 드시러 가실래요?” , “이런 식으로 그러니까 제가 먼저 꼬셨어요.” 
“그래서 좀 부끄러워요~.”
“그러면 창원씨가 순진한 내가 당했다. 이러면서 코꼈다구 맨날 그러죠.” 

9살이나 나이가 많았던 창원씨는 부모님을 일찍 여의고 대학을 나오지 못한 상태였습니다. 대형마트의 생선 코너에서 생선을 판매하는 일을 해온 창원씨 입장에서는 영란씨가 좋지만 욕심낼 수 있는 여자가 아니라고 생각 했었습니다.

"죽을때 웃을수 있는 사람이 진짜 행복한 사람이래요" 3개월이라는 짧은 시간만 남기고 거짓말 처럼 사라진 커플, 이들이 대머리 부부가 된 '이유'는 많은 이들의 가슴을 울게 만들었습니다. 

“영란이 만나기 전까지 사회생활 하면서 구체적으로 하고자 하는 일도 별로 없었고,
 꼭 무엇을 해봐야 되겠다는 동기라는것도 없었던거 같고..
그때…영란이 만나기 전까지도 저는 제 자신을 참 힘들어 했어요.”

"죽을때 웃을수 있는 사람이 진짜 행복한 사람이래요" 3개월이라는 짧은 시간만 남기고 거짓말 처럼 사라진 커플, 이들이 대머리 부부가 된 '이유'는 많은 이들의 가슴을 울게 만들었습니다. 

“이게 행복이다, 이런걸 느껴본적이 없는거 같더라구요.”
“그러니까 입에 발린말이 아니고, 그게 느껴져요.”

“그 아픔을.. 그래서 내가 약속했어요.”
“내가 창원씨를 행복하게 만들어 줄꺼라고, 세상에서 아, 이게 행복이구나.. 이게 사람들이 살아가는 멋이고 맛이구나..”
“그걸 내가 해줄꺼라고, 자기가 못받은걸 내가 다 해줄꺼라고..”

그렇게 시작된 연애생활로 두사람은 정말 행복한 날들을 보낼 수 있었습니다.  그러나 두사람의 영원할것만 같았던 행복은 2년만에 영란씨의 ‘간암’ 이라는 벽에 막혀 서로에게 커다란 아픔을 남기게 됩니다.

"죽을때 웃을수 있는 사람이 진짜 행복한 사람이래요" 3개월이라는 짧은 시간만 남기고 거짓말 처럼 사라진 커플, 이들이 대머리 부부가 된 '이유'는 많은 이들의 가슴을 울게 만들었습니다. 

지독한 항암치료를 시작하면서 머리가 빠지는 영란씨를 보며, 그녀에게 용기를 주기 위해서라면 못할게 없었던 창원씨는 본인이 먼저 삭발을 합니다.

병이 악화 되면서 영란씨는 더욱 고통스러운 하루하루를 보내게 되고, 이를 옆에서 지켜보는 창원씨의 마음은 찢어지고 괴롭습니다.

창원씨는 본인이 살던 집을 팔고 지리산에 허름한 집을 하나 장만한 후 다니던 직장도 그만 두고, 병원근처 주차된 차안에서 쪽잠을 자며 영란씨의 병이 완치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하루하루 열심히 간호를 하며 지냅니다.

"죽을때 웃을수 있는 사람이 진짜 행복한 사람이래요" 3개월이라는 짧은 시간만 남기고 거짓말 처럼 사라진 커플, 이들이 대머리 부부가 된 '이유'는 많은 이들의 가슴을 울게 만들었습니다. 

“없다고 생각하면 못 살거 같아요..”
“그래서 나는 내가 너무 못된거 같애.”,”한번도 편하게 가라고 얘기 해본적이 없어요.”
“겁이나서.. 없으면 죽을거 같애 진짜.. 그래서 나도 참 못됐어..”
“하고싶은게 많은데.. 이루고 싶은 꿈도 있고, 맘껏 사랑하고 싶은 사람도 있는데..”

"죽을때 웃을수 있는 사람이 진짜 행복한 사람이래요" 3개월이라는 짧은 시간만 남기고 거짓말 처럼 사라진 커플, 이들이 대머리 부부가 된 '이유'는 많은 이들의 가슴을 울게 만들었습니다. 

눈물이 멈추질 않는 창원씨, 그녀의 병이 완치가 불가능하며, 3개월의 시한부 인생을 선고 받은후, 그는 하나의 결심을 하게 됩니다.

“결혼하자.”

"죽을때 웃을수 있는 사람이 진짜 행복한 사람이래요" 3개월이라는 짧은 시간만 남기고 거짓말 처럼 사라진 커플, 이들이 대머리 부부가 된 '이유'는 많은 이들의 가슴을 울게 만들었습니다. 

한달만에 하는 외출에서 결혼 반지도 구입하고, 혼인신고까지 한 후 거동이 불편한 그녀를 위해 병원에서 웨딩드레스를 입어 봅니다. 가발을 쓰고 애써 웃음지으며 창원씨를 바라보지만 그 모습을 지켜보는 창원씨는 눈물이 멈추질 않습니다.

"죽을때 웃을수 있는 사람이 진짜 행복한 사람이래요" 3개월이라는 짧은 시간만 남기고 거짓말 처럼 사라진 커플, 이들이 대머리 부부가 된 '이유'는 많은 이들의 가슴을 울게 만들었습니다. 

“왜 우냐 바보 같이”
“결혼하면 건강해진대. 울지마”

“우리를 갈라놓는 이유가 죽음이라면 가는 사람이나.. 남겨진 사람이나.. “
“가장 아름다운 모습으로 기억하고 싶어서 예쁘게 사진찍자고 시작했는데..”
“너무 예뻐서 못잊을꺼 같아요..”

다음날 창원씨가 자리를 비운사이 영란씨는 그녀의 아버지가 창원씨와의 결혼에 반대한다는 이야기를 듣게 됩니다. 본인의 처지에 그동안 쌓인 울분이 터져 나오며 서러워 합니다.

하지만 그날 밤 몸상태가 위독해져 결혼식은 취소가 되고, 그녀는 정신을 제대로 차리지 못하며 사경을 헤매게 됩니다.

"죽을때 웃을수 있는 사람이 진짜 행복한 사람이래요" 3개월이라는 짧은 시간만 남기고 거짓말 처럼 사라진 커플, 이들이 대머리 부부가 된 '이유'는 많은 이들의 가슴을 울게 만들었습니다. 

“모든것은 받아들일 수 없고, 믿을 수 없고, 인정할 수 없다.”
“누군가에겐 영란의 병이 무겁고 위험하다고 해도..”
“나는 아직 그녀를 놓아줄 생각이 없다.”

"죽을때 웃을수 있는 사람이 진짜 행복한 사람이래요" 3개월이라는 짧은 시간만 남기고 거짓말 처럼 사라진 커플, 이들이 대머리 부부가 된 '이유'는 많은 이들의 가슴을 울게 만들었습니다. 

상태가 악화된 소식을 듣고 온가족들이 모여 그녀를 응원합니다. 창원씨 역시 간절히 바라고 있습니다. 그녀가 깨어나기를..

가족들과 창원씨의 바램을 들었을까, 아니면 무슨 말이라도 하려는 것이었을까, 그녀는 가까스로 정신을 차려보았지만 다시 혼수상태에 빠지게 되고, 그날 새벽 그녀는 다시는 볼 수 없는곳으로 떠나게 됩니다.

"죽을때 웃을수 있는 사람이 진짜 행복한 사람이래요" 3개월이라는 짧은 시간만 남기고 거짓말 처럼 사라진 커플, 이들이 대머리 부부가 된 '이유'는 많은 이들의 가슴을 울게 만들었습니다. 

“죽을때 웃을수 있는 사람이 진짜 행복한 사람이래요.” 그녀는 그렇게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사람이 되었습니다.

"죽을때 웃을수 있는 사람이 진짜 행복한 사람이래요" 3개월이라는 짧은 시간만 남기고 거짓말 처럼 사라진 커플, 이들이 대머리 부부가 된 '이유'는 많은 이들의 가슴을 울게 만들었습니다. 

“아파, 물줘, 살려줘, 살려줘.. “
“더는 이제… 해줄게 없네..”

"죽을때 웃을수 있는 사람이 진짜 행복한 사람이래요" 3개월이라는 짧은 시간만 남기고 거짓말 처럼 사라진 커플, 이들이 대머리 부부가 된 '이유'는 많은 이들의 가슴을 울게 만들었습니다. 

“아팠던 기억은 잊고, 편하게 잠든 모습 보니까 예쁘고 좋았어요.”
“애썼다.. 애썻다.. 그랬는데, 아주 작고 어두운데로 들어가 버리니까 못지켜준게 너무 미안하고, 살아 숨쉬고 있는게 죄인거 같아요.”

"죽을때 웃을수 있는 사람이 진짜 행복한 사람이래요" 3개월이라는 짧은 시간만 남기고 거짓말 처럼 사라진 커플, 이들이 대머리 부부가 된 '이유'는 많은 이들의 가슴을 울게 만들었습니다. 

“다음 세상에는 정갈하고 맑은 육신 빌어 태어나라”

보내기 싫은데, 정말이지 떠나보내기 싫은데 보내줄 수 밖에 없는 안타까움에 울분이 터집니다. 분명 손안에 꼭 쥐고 있었는데, 펼쳐서 보면 어디에도 없었습니다.

"죽을때 웃을수 있는 사람이 진짜 행복한 사람이래요" 3개월이라는 짧은 시간만 남기고 거짓말 처럼 사라진 커플, 이들이 대머리 부부가 된 '이유'는 많은 이들의 가슴을 울게 만들었습니다. 

그녀의 온기가 남아있는듯한 편지를 몇번이고 읽어보지만 나오는건 그리움이 가득담긴 창원씨의 눈물뿐이였습니다.

창원씨는 영란씨와 함께 살기로 했던 지리산의 시골집앞에서 혼자 살고 있습니다. 영란씨는 집앞 텃밭에 꽃이 잔뜩 있었으면 좋겠다고 했습니다.

그는 꽃을 심었고 마치 생전의 그녀를 대하듯 소중하게 키우며 살고 있습니다.

"죽을때 웃을수 있는 사람이 진짜 행복한 사람이래요" 3개월이라는 짧은 시간만 남기고 거짓말 처럼 사라진 커플, 이들이 대머리 부부가 된 '이유'는 많은 이들의 가슴을 울게 만들었습니다. 

이 방송 이후 여러 사람들이 성금을 모아 3000만원이라는 성금이 창원씨에게 도착하게 되었습니다. 당시 시중에 90만원과 시골 주택이 전부 였던 그였지만, 그 성금 전액을 아내의 이름으로 소아암 환자들을 위해 기부했습니다.

암에 걸려 세상을 떠난 여자를 잊지 못하고 살아가는 것이 너무나도절절하고 애틋해 눈물이 나오는 사연입니다. 이 사연은 MBC 휴먼다큐 사랑 [너는 내운명]편의 실린 이야기로 가수 이승환의 명곡 ‘어떻게 사랑이 그래요’의 모티브가 된 사연 이기도 한데요. ‘

어떻게 사랑이 그래요’에서 반복적으로 나오는 가사인 “우린 어떻게든 무엇이 되어있건, 다시 만나 사랑해야 해요”라는 구절만 들어도 가슴 한쪽이 매어옵니다.

이 사연은 사랑에 대해 다시 한번 되돌아보며 생각하게 되는 것 같습니다. 지금 옆에서 있어주는 것만으로도 행복이 되어주는 사람에게 좀더 잘하고 사랑하면 좋을 것 같네요.
"죽을때 웃을수 있는 사람이 진짜 행복한 사람이래요" 3개월이라는 짧은 시간만 남기고 거짓말 처럼 사라진 커플, 이들이 대머리 부부가 된 '이유'는 많은 이들의 가슴을 울게 만들었습니다.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